• 회사소개

    회사소개
    JS교육
    계열사안내
    제휴업체
    시설안내
    오시는 길
  • 교육과정

    교육과정
    방송연기반
    영화전문반
    스타진출반
    중.고등뉴스타반
    MA반
  • 강사소개

  • 캐스팅시스템

    캐스팅진행작
    캐스팅디렉터
    제휴업체
  • JS 캐스팅소식

    방송/영화 캐스팅확정
    기획사 합격
    출연장면
    수강생 프로필
  • 이벤트/상담신청

    이벤트
    Q&A
    영화 드라마대본
    상담신청
  • 이벤트
  • Q&A
  • 영화ㆍ드라마대본
  • 상담신청

영화ㆍ드라마대본

드라마 / 남녀2인 / 학교2017 / 현태운, 라은호
작성자 : 관리자(test@naver.com) 작성일 : 2020-01-30 조회수 : 11
파일첨부 :

(음료를 벌컥벌컥 들이 마신다)

 

태운 : (바라보는 상대에게) !?

 

은호 : 맛있냐?

이게 바로 험난한 노동의 댓가라는거야.

 

태운 : ......야 근데 이거 인정해야된다. 내가 지금 열라 어렵게 니 꿈 지키고 있는거야.

(어렵게)그 뭐.. 집안일은 좀 해결됐어?

 

은호 : 아직.. 근데 꼭.. 집안일 때문은.. 아니었던거 같애.

어쩌면.. 집안일은 핑계였을지도 모르고.

 

태운 : 핑계?

 

은호 : 니가 알다시피 내 조회수는 겨우 13이다?

내가 연재하는 사이트에 조회수 4700인 사람이 있는데, 3이래.

근데 나는 걔는 왜 잘되고 난 왜 안되는지, 그 이유도 잘 몰라.

 

태운 : 에이...야야야 니께 얼마나 재밋는데.

사람들이 못봐서 그렇지 한번보면 촤악 빨려들어간다니까?

 

은호 : 근데 더 슬픈게 뭔지 알아?

차라리.. 내가 재능이 없다고 인정하는게 더 말이 된다는거고 난 또 그걸

핑계로 포기하려는거야. 비겁하게..

 

태운 : 너 진짜 연재안할거야?

 

은호 : 어차피.. 조회수도 안나오고.

 

태운 : , 너 이번주까지 연재안하면 작품 아웃이야.

 

은호 : 알아. 근데 자신감이 없다..

이전글
다음글 드라마 / 남녀2인 / 학교2017 / 현태운, 라은호
       

MOU/ 계열사안내